약 반년전에 하다 접은 게임이긴 하지만..
역시 그래픽 하나는 너무 멋지다 ㅠ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친구가 도와준다고 해서 잠깐 들어갔는데..(사실 레인저가 해보고 싶었다 ㅋㅋ)
역시 큰 재미는 느낄 수 없었던..

캐쉬샵도 닫았다고하고, 최근에는 버그리포팅도 닫았다고 한다.
넥슨이 캐쉬샵을 닫았다면, 거의 운영을 포기했다는 것일 수도...
이 게임의 그래픽과 음악을 좋아했던 나로서는 매우 안타까운 소식이었다
역시 현란한 그래픽만으로는 떠나는 유저를 잡을 수 없는 거겠지.
그래도 아직 발 붙이고 못 떠나는 사람이 많은걸로 봐서는(의외로 신규 유저도 많고).. 조금만 신경을 기울이면 살릴 수 있을 것 같은데....

그나저나 그라나도 에스파다는 어찌됐으려나...
신고
posted by purecolor


티스토리 툴바